[단신]아트아시아 2018 신개념 복합 문화 아트페스티벌 2018.11

아트아시아 2018
신개념 복합 문화 아트페스티벌
 


한국을 아시아의 새로운 아트 플랫폼으로 성장시키고자 하는 행사가 열린다. 오는 1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 전시장 5홀에 마련되는 ‘아트아시아 2018’이 그 주인공이다. MBC와 아시아 아트넷 위원회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엔 한국,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인도, 싱가포르, 태국, 러시아 등 10개국 이 참여한다. 300여 명의 예술가는 물론 각 국가의 미술대학 학 생을 모아 아시아의 유망한 신진 예술가를 지원하고 컬렉터의 유입을 장려하는 자리다. 페어의 가장 큰 특징은 참여 단위를 갤러리에서 각 나라의 아트페어로 확장, ‘페어 인 페어’의 형식 을 도입했다는 점이다. 인도의 ‘자이푸르 아트 서미트’와 대만의 ‘아트 가오슝’ 등 아시아의 아트페어 7개와 갤러리 50여 곳이 참 여하고, 부스 수만 해도 150개에 달한다. 아시아의 현대미술 작 품 3000여 점을 한데 모은 대규모 행사다. 또한 케이팝의 아이 콘이기도 한 작곡가 김형석이 총 연출한 현대미술과 대중음악 을 잇는 ‘A STAGE’를 선보이는 등 다른 페어와 차별화를 추구한다. 행사장 내부에 특별 무대를 마련해, 한호, 고상우, 이 지연, 임정아 등 현대미술가와 헤이즈, 전자맨, 하림 등 대중음악가가 공동으로 참여한 공연이 마련된다. 미래의 작가를 꿈꾸는 프로젝트 ‘아트 유니버시아드’엔 아시아 13개 미술대학에서 온 학생 70여 명의 작품을 선보이며, 특별전 <경계의 확장>, <블루
인디아>, 등도 열린다. “아시아 현대현대미술 작품 전시뿐 아니라 다양한 퍼포먼스와 볼거리 가 가득한 페스티벌로, 올 하반기 주목할 만한 행사다”라는 행사 관계자의 말처럼, 새로운 시도로 중무장한 ‘아트아시 아 2018’의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artasia.kr)에서 열람할 수 있다.